0

Intelligent Enterprise 에필로그. 경험경제시대!

많은 기업이 업무프로세스 자동화, 디지털 혁신을 통해 운영 최적화를 달성하며 지능형 기업으로 진화하고 있지만 경험 관리를 실시간 반영하는 기업은 손에 꼽을 정도로 시작 단계입니다. 기업은 경험관리 자동화를 확대해 경험 데이터와 운영 데이터를 최적 활용해 비즈니스에 실제 성과를 가져 올 수 있는 의사결정을 해야 합니다.

0

뇌 과학자 정재승교수와 소프트웨어 기업 SAP의 만남

뇌 과학자로 유명한 KAIST의 정재승 교수가 글로벌 비즈니스 소프트웨어 기업을 찾았습니다. 정교수는 "앞으로 10년 동안 벌어질 가장 큰 변화의 핵심은 블록체인과 인공지능을 결합해 이제까지 할 수 없었던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 있다"고 제안합니다.

0

Intelligent Enterprise 5. 디지털 플랫폼, 지능형 기업의 중심에 서다

기업이 클라우드를 통해 목표하는 바가 표준화된 테크놀로지에 있다면 일반적인 디지털 플랫폼도 좋은 답이 될 수 있지만, 5G를 통해 사물인터넷이 활성화 되는 시대를 맞아 업무 프로세스의 효율과 신뢰할 수 있는 거버넌스까지 고려한다면 비즈니스 플랫폼이 필요한 때입니다.

0

글로벌 기업 CHRO가 말하는 HR의 역할 변화

모든 비즈니스 혁신은 피플 혁신입니다. 그래서 휴먼 혁명이 필요합니다. 휴먼 혁명은 기술을 활용해 인간의 잠재력을 발현하고 기업의 인력을 상상도 못한 방식으로 혁신합니다. HR 펑크는 기존 질서를 파괴하고 규범에 얽매이지 않으며 혁신의 주체로서 현상유지에 도전장을 던집니다.

1

Intelligent Enterprise 4. 금융산업, 혁신의 중심에 디지털 플랫폼을 두다

페이팔(Paypal), 크레디테크(Kreditech) 등 앞선 핀테크 업체들의 디지털 플랫폼 전략은 올 해 큰 전환점을 맞고 있는 국내 금융 산업과 업계 관계자들에게 시사하는 바가 큽니다. 이제는 전문 디지털 플랫폼 업체와 기술 파트너십을 통해 혁신의 방향키를 잡아야 할 때입니다.

1

Intelligent Enterprise 2. 제조업의 부활, 디지털 서비스로 혁신하라

두산중공업의 4차 산업혁명 사례는 제조업의 부활을 꿈꾸는 한국 제조업에 좋은 귀감이 되고 있습니다. 제조업의 미래는 디지털 서비스 혁신에 있습니다.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진입한 우리 기업들도 경험 있는 파트너와 함께 디지털 서비스로 혁신해야 할 때입니다.

0

ODI: 인공지능 시대, 정보보호와 활용을 동시에

ODI(오픈 데이터 이니셔티브)는 기업 고객이 찾고 있던 바로 그 대안이며, (마이크로소프트, SAP, 어도비 등) 참여하는 기업들에 있어 참으로 뛰어난 한 수다. 패트릭 무어헤드 Moor Insights & Strategy 창업자 겸 대표 정보보호와 활용: 두 마리 토끼를 잡아라 유럽연합의 GDPR을 필두로 개인정보보호에 관한 규제가 [...]

0

Co-Innovation 에필로그. 디지털 혁신, 산업의 경계를 허물다

글로벌 선두를 달리고 있는 LED 산업을 넘어 스마트 홈, 스마트 매장, 사용한 만큼 지불하는 조명 서비스 (LaaS : Light as a Service), 그리고 사물인터넷을 통한 스마트 시티까지 전구 판매만으로는 도저히 상상할 수 없었던 새로운 서비스를 시작한 Signify(구, 필립스 조명)와 SAP의 공동혁신 이야기를 소개합니다.

0

Co-Innovation 시리즈 007. SAP, 테크놀로지 산업을 혁신하다

2018년 8월 2일 미국의 다국적 테크놀로지 기업인 애플(Apple Inc.)이 역사상 유례없이 시가 총액 1조달러를 넘기며, 전 세계적으로 테크놀로지 산업이 주목을 받습니다. 그 뒤를 이은 아마존, 구글, 마이크로소프트, 페이스북까지 글로벌 상위 5 대 기업이 테크놀로지 산업에 속해 있는데다, 지난 10년 사이에 세계 경재 판도를 바꿀 만큼 급 [...]